목사의 망언… “나는 영적 아버지다!”